'방과후 설렘' 아이키 "메가 크루 미션 중 안무 제작…'여복 많다' 생각" | 네이트 뉴스

[조선 문지연 기자] 댄서 아이키가 안무 제작 당시를 회상했다. 25일 MBC는 새 오디션 프로그램 '방과후 설렘'의 제작발표회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했다. 행사에는 강영선CP, 박상현PD, 옥주현, 아이키, (여자)아이들 소연이 참석했다. 권유리는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PCR 검사 결과 대기 중인 관계로 불참했다. 아이키는 'Same Same Different' 안무 제작 당시를 떠올리며 "('스트릿 우먼 파이터') 메가크루 다인원 미션을 받았을 때였다